희귀질환 환우와 가족의 정서지원 프로그램 ‘치유’